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1page)_ed

​연풍재(連豊齎)

연풍재는 유년시절 뛰놀던 전원(田圓)을 추억하고 대형견을 기르고 싶은 건축주의 단독주택이다. 한옥에 살았었던 건축주의 기억속에 마당을 시간의 흐름속에 재구성하여 대지주변 자연환경과 건물을 관계맺게 하였다.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1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2page)_ed

Concept 1

주변 자연환경에 녹아드는 풍경속의 건축

대지가 가지는 자연 컨텍스트에 집중하여 재료, 조형을 결정하고 자연녹지의 흐름이 자연스럽게 대지내로 유입되도록 조경을 배치하였다.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2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2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2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2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3page)_ed

Concept 2

인접한 승학산의 흐름을 수용한 기능적 매스분리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3page)_ed

​동쪽과 북쪽이 승학산으로 둘러싸인 대지는 가정택지개발지구에서도 가장 안쪽에 위치한다. 이러한 장소적 이점을 활용하여 건물의 중앙에 흐름을 유입하는 통로격인 개방된 코어를 배치하고 좌우로 공적공간과 사적공간을 분리하였다. 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3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4page)_ed

Concept 3

마당(전정, 중정, 후정)을 통한 유기적 연결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4page)_ed

주변 자연환경을 담는 매개체로 마당을 설치하여 실내 · 실외 공간은 연결되고 확장된다. 마당은 자연을 유입시키고 사람, 건축, 자연을 어우르게 한다.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4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5page)_ed

Concept 4

공간의 시 · 지각적 확장

실내에서 외부를 바라보는 시선이 닿는곳에 항상 자연을 

​향하더럭 하여 내·외부공간은 연계되고 시·지각적으로 확장된다.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5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5page)_ed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6page)_ed

​기존 경사지형을 활용하여 건물의 진입공간에 계단을 통한 공간의 위계성을 부여하고, 외부로부터의 프라이버시 침해를 고려하여 앞마당에 상록관목을 식재하였다.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6page)_ed

가장 매력적인 공간은 2층 안방과 복도에 연결되어 위치한 포치다. 이 공간은 연결된 실의 깊이감을 더하고, 실내와 외부의 자연을 연결해주는 중성적인 성격의 공간으로서 내부공간과 외부공간의 확장을 이뤄준다.

%EC%97%B0%ED%92%8D%EC%9E%AC%20(6page)_ed
연풍재 (7page).jpg